Level : 0
point : 0
더보기

예측하는 삶

조회 수 2968 추천 수 0 2013.05.30 19:40:06

요즘은 주위 사람들이

"지금은 김교수가, 아빠가, 일철이가.....

***하고 있(계시)겠다"하고 예측하면

대게 그렇고 있다.

예측가능한 삶 속에 들어와 있는 셈이다

예전 사회생활 할 때면 어림도 없던 얘기다

바쁘기도 했지만 그 바쁜 이유가 주로 (거절할 수

없는, 요즘 유행하는 단어로 갑, 혹은 슈퍼갑) 상대방에

달려 있기 때문이었다. 상사가, 바이어가, 대리점이, 관공서에서 등등...

 

명실공히(?) 사회학에서 인문학으로 전환된 기분이다

며칠전 택시기사로 부터 들은 얘기의 연속인가?

암튼 한적한 바닷가 마을에서 유유자적하며 글쓰고 사색하며

산책하고 소일하니 뭘 더 바라랴..

 

君子居地 何陋之有 (군자거지 하누지유)- 군자가 사는 곳에 어찌 누추함이 있으랴

 

창밖에 석류 꽃이 주홍인가 주황인가? 암튼 곱다

담장에 핀 빨간 장미랑은 또 다른 느낌을 준다

이제 곧 연노랑의 능소화가 피겠지...

 

profi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7 각자도생(?) 김일철 2019-08-27 169
166 학위논문 감사의 글 김일철 2018-11-09 621
165 뒤쳐지는 미래 김일철 2017-07-14 397
164 자기 최면 김일철 2017-03-24 398
163 효학반 김일철 2017-03-20 398
162 웰컴 백 2017 김일철 2017-02-23 307
161 청춘이란 김일철 2015-11-12 22397
160 나의 마콤 개념과 용어 정의 김일철 2015-09-03 1179
159 스승과 제자 김일철 2013-10-10 3284
158 책과 폰 김일철 2013-10-10 2771
157 한시에서 받는 위로 김일철 2013-10-05 2799
156 세상에 이럴 수가 2013-06-27 김일철 2013-07-03 3032
» 예측하는 삶 [3] 김일철 2013-05-30 2968
154 인대로 가시지요? [37] 김일철 2013-05-20 3873
153 이 보다 고마울 수가... [42] 김일철 2013-05-16 3777
152 세상에나 이런일이.... [35] 김일철 2013-05-10 3735
151 천리향을 맡으며 [66] 김일철 2013-03-17 4621
150 영어과외 [1] [59] 김일철 2013-01-15 4568
149 굳어지는 것과 딱딱해 지는 것 [3] [54] 김교수 2012-12-27 3219
148 부자와 사제 [28] 김일철 2012-12-21 2844
XE Login